매경 창업 & 프랜차이즈 쇼
닫기

커뮤니티

미디어

제목 [참가기업 News] 씨트립미식림 X REDTABLE, 중화권 고객을 위한 글로벌 레스토랑 가이드 협업!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1.02

 

 

▲ 글로벌 빅데이터 레스토랑 마케팅 플랫폼을 개발한 레드 테이블(대표 도해용)이 중국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Ctrip)의 자회사인 씨트립 미식림과 중화권 한국 방문객을 유치 위한 제휴를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레드테이블의 글로벌 빅데이터 수집·분석 기술을 기반으로 씨트립 미식림의 심사위원이 되어 중화권 관광객에게 한국인이 좋아하는 맛집을 평가하고 추천한다

또한, 씨트립과 모바일로 주문·결제할 수 있는 예약서비스를 공동 운영하게 된다.

씨트립에 따르면 지난해 방한한 중화권 여행자 620만 명 중 220만 명이 씨트립을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씨트립 미식림의 황명월 한국대표는 "씨트립 미식림이 중화권 여행객 대상 최고의 전파력을 가진 만큼 미식림을 통해 추천된 레스토랑은 브랜드 이미지 향상에 효과를 얹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씨트립 미식림은 전 세계 100개 주요 도시의 1만5천 개 추천 레스토랑을 선정했으며, 선정된 된 레스토랑은 씨트립의 3억 명의 회원에게 소개되고 있다.

레스토랑 선정의 공정성을 위해 1만5천 명의 현장 평가단, 500명의 일반 전문 심사위원, 17명의 고급 전문 심사위원의 3단계 심사과정을 거쳐 Ctrip Star, Ctrip Select, Local Favorite로 레스토랑을 발표하고 있다.

도해용 레드테이블 대표는 "사드 문제가 해결되면 본격적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이 급증해 골목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씨트립 미식림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맛집들이 많이 소개돼 관광객 증가가 골목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레드테이블은 국내에서 가장 많은 중국 B2B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중국 여행사 씨트립, 투뉴, 알리트립, 동청과 중국 레스토랑 사이트인 디엔핑에 음식관광 상품을 공급 중이다. 또한, 문체부 관광벤처, 서울시 우수 IT서비스, 서울관광스타트업에 선정된 바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8 11:30 송고
출처: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6/28/0200000000AKR20170628085800848.HTML?input=1195m

이전글 [참가기업 News] 커피프랜차이즈 더치앤빈, 어반빈티지스타일 인테리어로 차별화 전략! 2018-01-02
다음글 ‘위기는 위대해질 수 있는 기회!’ 2018 매경 창업&프랜차이즈 쇼 2017-09-06